Hawaii News

Extra Form
뉴스 일자 2017-11-15

빅아일랜드 카운티가 시행하고 있는 홈리스 세이프 존, 이른바 홈리스 안전지대 정책이 커다란 호응을 얻으면서 다른 카운티들도 이 정책을 도입한다는 계획입니다. 하지만 호놀룰루 시는 홈리스 안전지대 정책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입니다.

 

해리 김(Harry Kim) 빅아일랜드 카운티 시장은 올 여름부터 코나 지역에 하와이 유일의 홈리스 세이프 존(Homeless safe zone), 즉 홈리스 안전지대를 조성해 운영하고 있습니다. 옛 코나 공항 근처에 조성된 홈리스 안전지대에는 차광막과 샤워시설, 간이화장실 등 최소 시설만 설치돼 있습니다. 홈리스 안전지대가 성공적이라는 평가를 얻으면서 다른 카운티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마우이 카운티는 내년에 홈리스 안전지대와 유사한 야영지를 임시 설치한다는 방안입니다. 앨런 아라카와(Alan Arakawa) 마우이 시장은 현재 후보지를 물색 중이라면서 밤에 차량 주차가 가능한 지역을 홈리스 안전지대로 선택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카우아이 카운티도 홈리스 안전지대 정책에 대체로 동의한다는 입장입니다. 버나드 카발료(Bernard Carvalho) 카우아이 시장은 홈리스 안전지대가 홈리스들의 영구 주택 입주를 위한 징검다리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커크 콜드웰(Kirk Caldwell) 호놀룰루 시장은 여전히 홈리스 안전지대 정책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습니다. 호놀룰루 시의 한 관계자는 홈리스 안전지대에 머무는 홈리스들의 건강과 안전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고 운영비용도 많이 든다고 반대 이유를 밝혔습니다. 빅아일랜드 홈리스 안전지대는 30명의 홈리스들을 수용할 수 있고 운영비용은 월 23천 달러 정도입니다.


  1. 재소자 구타 교도관 손해배상 지급 판결

    연방 법원이 과거 교도소에서 재소자를 구타한 교도관에게 손해 배상금을 지급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이번 판결로 교도관의 만성적인 가혹 행위가 줄어들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지난 2015년 오아후 교도소에 수감돼 있던 베트남 출신의 틴 루앙(...
    Read More
  2. 오아후 단독주택 중간가격 사상 최고치

    오아후 부동산 가격이 고공행진을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오아후 단독주택 중간가격은 지난달 81만 달러를 넘어서면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지난 9월 오아후 단독주택 중간가가 81만2천500달러를 기록해, 지난 8월 역대 최고치 81만 달러를 ...
    Read More
  3. 경찰 총격 사망사건 또 발생

    일요일인 어제 40대 홈리스 남성이 경찰의 총격에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최근 들어 경찰 총격 사건이 빈번해지고 있습니다. 일요일인 어제 오전 8시45분경 주 의사당 인근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경찰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자세한 내용...
    Read More
  4. 홈리스 주거구역 개설 예정

    주 정부가 홈리스들을 위해 '오하나 존'으로 명명된 홈리스 주거구역을 개설한다는 방침입니다. 주 정부는 오하나 존이 텐트촌으로 조성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주 정부가 하와이에 홈리스 주거구역인 오하나 존(ohana zone)을 개설...
    Read More
  5. 마노아 폴스 트레일 재개장 

    오아후의 인기 하이킹 코스 중 하나인 마노아 폴스 트레일 출입이 오늘부터 다시 허용됐습니다. 낙석 위험 등 안전상의 이유로 폐쇄된 지 2주 만에 재개장된 것입니다. 주 토지자연자원국은 지난 9월 22일 마노아 폴스 트레일(Manoa Falls Trail)에서 낙...
    Read More
  6. 주 교육국, 교내 왕따 A급 위법 행위로 분류

    주 교육국이 집단 따돌림이나 집단 괴롭힘, 불링을 중대한 위법 행위로 분류한다는 방침을 세웠습니다. 집단 괴롭힘에 대한 교육당국의 강경 정책이 학교 내 불링을 사라지게 할 지 주목됩니다. 주 교육국은 집단 괴롭힘 불링(Bullying) 피해자의 집단 소...
    Read More
  7. 해비타트, 이재민 주택 건설 지원

    빅아일랜드 킬라우에아 화산이 분화를 멈췄지만 용암 분출로 삶의 터전을 잃은 주민들에겐 돌아길 집이 없는 상황입니다. 이들을 돕기 위해 봉사단체가 나섰습니다. 올해 68살인 제프 오닐(Jeff O’Neill)은 빅아일랜드 블랙 샌즈(Black Sands)에 있는 자...
    Read More
  8. 호놀룰루 도시 성장률 하위권

    도시도 사람처럼 성장을 거듭하는데요. 호놀룰루의 도시 성장률이 더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금융정보 사이트 월렛허브가 미국내 515개 도시들을 대상으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도시 순위를 선정, 발표한 결과 호놀룰루는 308위로, 하위권에 속한 것으...
    Read More
  9. 모일리일리 지역 폭발물 소동

    폭탄으로 보이는 수상한 조각이 신고 돼 폭탄 처리반이 주택가에 출동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육군 당국이 수상한 조각을 수거해 갔지만 자세한 내용을 밝히지 않아 궁금증만 증폭시키고 있습니다. 호놀룰루 경찰국은 어제 오후 2시 50분경 폭탄으로 ...
    Read More
  10. 새로운 홈리스 관련 법안 통과

    호놀룰루 시 의회가 커크 콜드웰 시장이 제안한 홈리스 관련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하지만 인권단체인 미국시민자유연맹은 해당 법안이 위헌 소지가 다분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호놀룰루 시 의회에는 어제 커크 콜드웰(Kirk Caldwell) 호놀룰루 시장이 ...
    Read More
  11. 대학생 학자금 빚더미 부담

    대학생들이 갈수록 학자금 융자 빚더미에 짓눌리고 있는데요. 하와이 소재 대학 졸업생들의 평균 부채는 2만5천 달러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비영리기관인 더 인스티튜트 포 칼리지 액서스 앤 석세스(The Institute for College Access and Success)가 ...
    Read More
  12. 카메하메하 하이웨이 펄시티 구간 곧 정상화

    펄시티 주민들에게 희소식입니다. 경전철 공사로 힌해 극심한 교통정체를 빚었던 카메하메하 하이웨이 펄시티 구간이 곧 정상화 된다고 합니다. 카메하메하 하이웨이 펄시티 구간이 조만간 편도 3차선으로 정상화 됩니다. 이 구간은 지난 2년 동안 경전철 공사...
    Read More
  13. 여성교소도 확장 위한 예산 편성

    하와이 유일의 여성교도소에 주요 변화가 있습니다. 주 의회가 여성교도소를 확장하기 위해 예산 4천만 달러를 배정했습니다. 카일루아에 위치한 여성교도소(Women’s Community Correctional Center)에 180개의 시설을 갖춘 새로운 감옥시설이 건설되면 재판을...
    Read More
  14. 목사 성범죄 혐의로 기소

    와이파후에 위치한 한 필리핀계 교회 목사가 아동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이 목사는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의 친구로 알려진 인물입니다. 와이파후에 위치한 더 킹덤 오브 지저스 크리스트(The Kingdom of Jesus Christ)는 필리...
    Read More
  15. 콜드웰 시장, 홈리스 문제 놓고 시 의회와 갈등 고조

    홈리스 문제를 놓고 커크 콜드웰 호놀룰루 시장과 호놀룰루 시 의회가 대립각을 세우고 있습니다. 콜드웰 시장은 공원과 인도에 머물고 있는 홈리스를 이주시키려는 시 당국의 노력을 시 의회가 막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호놀룰루 도심 인근 아알라 파...
    Read More
  16. UH 의료진 독감시즌 마스크 착용 의무화

    하와이에서는 보통 10월부터 다음해 5월 중순까지가 독감시즌인데요. 하와이대학과 제휴한 의료서비스 제공업체가 직원들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 하도록 했습니다. 새로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정책에 따라 하와이대학에서 독감 예방 백신을 접종하지 않...
    Read More
  17. 신설 와히아와 차터스쿨 논란

    와히아와에 위치한 차터스쿨에 대한 학부모들의 우려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일부 학부모들은 교사 인력 부족과 학교측과의 소통 단절은 물론 학생들의 안전에도 문제가 있다며 불만을 제기했습니다. 일부 학부모들은 최근 신설된 차터스쿨인 카말라니 아...
    Read More
  18. 오아후 교통사고 사망자 증가세

    오아후 모쿨레이아에서 어제 오전 70대 남성이 뺑소니 차량에 치여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뺑소니 운전자는 경찰에 체포됐지만, 올 들어 오아후에서만 교통사고로 52명이 사망했습니다. 뺑소니 사망사고는 일요일 오전 7시경 모쿨레이아(Mokuleia)...
    Read More
  19. USS 애리조나 메모리얼 보트투어 잠정 중단

    펄하버에 위치한 USS 애리조나 메모리얼 기념관의 보트 투어가 당분간 중단됩니다. 플로팅 도크가 파손돼 보수가 필요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펄하버에 위치한 USS 애리조나 메모리얼 기념관은 관광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명소 중 한 곳입니다. 그런데 ...
    Read More
  20. 호텔 경비원 집단폭행 장면 공개

    빅아일랜드의 한 호텔 경비원이 2주 전 주민 3명에게 집단 폭행을 당했습니다. 당시 상황을 보여주는 영상이 새로 공개됐습니다. 빅아일랜드 코나에 위치한 코나 시사이드 호텔(Kona Seaside Hotel) 경비원 구타 사건의 전모를 보여주는 영상이 공개됐습...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366 Next
/ 3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