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waii News

Extra Form
뉴스 일자 2019-01-23

데이비드 이게 주지사가 주정연설에서 밝힌 프리스쿨 계획안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이게 주지사의 프리스쿨 계획안에는 6학년을 중학교로 묶는 방안도 포함돼 있습니다.

 

주내 초등학교의 약 절반 정도는 초등학교에 6학년이 포함돼 있습니다. 데이비드 이게 주지사는 프리스쿨 교육을 대폭 강화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기존 학제를 바꾸자고 제안했습니다. 이게 주지사는 주정연설을 통해 현재의 킨더가든에서 6학년까지의 학제를, 프리 킨더가든에서 5학년까지의 학제로 전환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이럴 경우 초등학교 6학년은 중학교에 편제하게 됩니다. 보편적인 프리스쿨 시스템을 갖추기 위해서는 주 전역 공립학교에 약 300개의 교실을 추가해야 합니다. 이게 주지사는 이번 학제 개편은 장기적인 목표라면서 예산이 확보될 때까지 기다릴 필요 없이 기존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방안에 대해 검토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초기 계획은 22개 교실을 프리 킨더가든으로 바꾸는 것으로 현재 소수의 학교들만 이 변화에 대한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이게 주지사는 이를 위해 학교 개보수 비용으로 14300만 달러, 교사 추가 영입과 지원을 위해 200만 달러 이상을 제안했습니다. 하와이 주 공립학교 교사노조 HSTA와 주 교육위원회 위원장 모두 이게 주지사의 이번 계획안을 지지했습니다. 코리 로센리(Corey Rosenlee) HSTA 회장은 수백여명의 교사들이 프리스쿨에서 가르칠 수 있는 자격을 갖고 있어 교사 수급에는 지장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캐서린 페인(Catherine Payne)  교육위원회 위원장은 보편적 프리스쿨을 도덕적 의무라면서 교육격차 해소가 아이들의 평생을 좌우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하지만 이게 주지사의 계획안은  주 의회의 저항에 부딪힐 수도 있습니다. 델라 아우 벨라티(Della Au Belatti) 민주당 하원 원내총무는 이게 주지사가 이미 교육관련 예산, 특히 개보수 비용으로 86천만 달러가 넘는 예산을 집행했다며 우려를 표시했습니다. 한편 킨더가든 무상교육은 현재 일부 하와이 공립학교에서만 제공되고 있습니다. 이는 주내 4살 이하 아동 17500여명 중 약 2%에 해당하는 수치입니다


  1. 주지사 프리스쿨 개혁안

    데이비드 이게 주지사가 주정연설에서 밝힌 프리스쿨 계획안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이게 주지사의 프리스쿨 계획안에는 6학년을 중학교로 묶는 방안도 포함돼 있습니다. 주내 초등학교의 약 절반 정도는 초등학교에 6학년이 포함돼 있습니...
    Read More
  2. 불법주차 단속 장치 바너클 도입 추진

    불법주차를 막기 위한 새로운 단속 장치가 카우아이 커뮤니티에 곧 등장할 전망입니다. 신형 불법주차 단속 장치의 이름은 따개비란 뜻을 가진 바너클입니다. 바너클(Barnacle)은 노란색 플라스틱 장치로, 불법주차 차량 앞 유리창에 부착하면 됩니다. 바...
    Read More
  3. 태양광 발전소 효율성 입증

    하와이 주는 오는 2045년까지 전체 전력의 100%를 친환경 재생에너지로 충당한다는 목표를 세웠는데요. 태양광 발전소가 클린에너지 정책 목표 달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0 메가와트(10MW) 이상 규모인 유틸리티 규모 태양...
    Read More
  4. 경찰 포위망 착각 자수한 용의자

    황당하지만 공공의 안전에 도움이 되는 일이 어제 있었습니다. 도주 중이던 살인미수 용의자가 경찰의 포위망을 보고 자신이 포위된 줄 착각하고 자수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살인미수 용의자를 찾기 위해 거의 한 달 동안 수색을 벌이던 호놀룰루 경찰...
    Read More
  5. 카헬레, 연방 하원선거 출사표

    카이 카헬레 주 상원의원이 툴시 가바드 의원의 지역구인 제2 연방 하원의원 선거구에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2020년 대통령 선거 민주당 경선에 출사표를 던진 가바드 의원이 하원의원 선거에 나올지는 아직 미지수입니다. 빅아일랜드 토박이로 힐로를 지...
    Read More
  6. 불법 레이브 파티

    시 당국의 적절한 승인 조치가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오아후에서 불법 레이브가 열렸습니다. 레이브는 옥외나 빈 건물에 대규모로 모여 빠른 전자 음악에 맞춰 춤을 추며 흔히 마약도 하는 광란의 파티를 일컫는 말입니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Electroni...
    Read More
  7. 카우아이 공원 명칭 변경 놓고 고심

    주 당국이 러시아와 관련 있는 한 카우아이 공원의 명칭 변경 문제를 놓고 딜레마에 빠졌습니다. 자칫 국제적인 논쟁을 촉발시킬 수도 있다는 지적입니다. 주미 러시아 대사와 러시아계 주민들이 카우아이 와이메아(Waimea)에 있는 요새 '러시안 포트 엘...
    Read More
  8. L&L, 연방 공무원에 무료 식사 제공

    연방정부 셧다운이 한 달째로 접어들면서 진풍경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레스토랑 체인업체 L&L이 월급을 받지 못하는 연방 공무원과 가족들을 위해 무료로 식사를 제공했습니다. 레스토랑 체인업체 L&L 하와이언 바베큐(L&L Hawaiian Barbecu...
    Read More
  9. 호놀룰루, 소득대비 렌트비 비율 전국 2위

    호놀룰루의 렌트비는 얼마나 비쌀까요. 소득대비, 호놀룰루는 전국에서 두 번째로 높은 렌트비를 지불하고 있는 지역으로 분류됐습니다. 부동산 시장 정보 분석업체인 아톰 데이터 솔루션(ATTOM Data Solutions)의 새로운 분석에 따르면 호놀룰루는 월급...
    Read More
  10. 사업 입찰 비리

    수백만 달러의 정부 계약을 따내기 위해 공무원들에게 뇌물을 건넨 사업가가 기소됐습니다. 이 사업가는 태평양 다른 국가에도 뇌물을 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호놀룰루 소재 토목엔지니어링 업체인 라이언 어소시에이츠 사( LYON Associates Inc.)의 프...
    Read More
  11. 주 당국, 향유고래 사체 접근 금지 촉구

    주 당국이 상어를 몰려들게 하고 있는 향유고래 사체에 접근하지 말라고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하지만 주 당국의 경고를 듣지 않고 있는 사람들도 있어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한 수영객이 향유고래 사체 위에 올라간 뒤 미끄럼을 타듯 바닷물에 입수하는...
    Read More
  12. 주 의회 개원

    하와이 주 의회가 어제 개원했습니다. 이번 회기에서는 최저임금과 선거법 개정안이 최우선 의제로 다뤄질 전망입니다. 하와이 주 의회가 어제 오전 10시 의사당에서 개원식을 갖고 정기회기를 시작했습니다. 스캇 사이키(Scott Saiki) 주 하원의장은 개...
    Read More
  13. 빅아일랜드 최초 의료용 마리화나 판매소 개장

    빅아일랜드 최초의 의료용 마리화나 판매소가 어제 개장했습니다. 개장 첫 날 의료용 마리화나 판매소 앞에서는 의료용 마리화나를 구입하려는 사람들이 긴 줄을 이뤘습니다. 빅아일랜드 힐로(Hilo)에 의료용 마리화나 판매소 빅아일랜드 그로운(Big Isla...
    Read More
  14. FBI 공직 부패 수사 확대 양상

    연방수사국 FBI의 공직 부패 수사가 확대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법조계는 커크 콜드웰 시장도 수사 대상에 포함될 수 있다고 조심스럽게 전망했습니다. 루이 케알로하 전 호놀룰루 경찰국장과 그의 아내인 캐서린 케알로하 전 시 부검사장 수사를 시작...
    Read More
  15. 하와이 언어에 대한 권리문제 수면위로

    이무 의식을 진행했던 하와이 운동가의 체포 과정에서 불거진 하와이 언어에 대한 권리문제가 다시 논란의 중심에 섰습니다. 이올라니 궁전 마당에 처음으로 이무(Imu) 등불이 만들어졌습니다. 이무는 고대 하와이인들이 다양한 음식을 만들기 위해 땅속...
    Read More
  16. 주정부, 캠벨 고등학교에 100만달러 지원

    캠벨 고등학교가 운동시설 건설 계획에 필요한 기금을 주 정부로부터 지원 받게 됩니다. 하지만 운동시설 건설까지는 갈 길이 멀어 보입니다. 하와이에서 가장 큰 공립학교인 캠벨 고등학교(Campbell High School)가 새로운 스포츠 컴플렉스를 계획 설계...
    Read More
  17. 전 경찰국장 25만 달러 일회성 급여지급 수사

    호놀룰루 시 소속 변호사가 연방 당국의 조사 대상에 올랐다는 뉴스 어제 보내드렸는데요. 공직 부패 혐의로 기소된 루이 케알로하 전 호놀룰루 경찰국장에게 지급한 일회성 급여가 문제가 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2017년 당시 루이 케알로하(Louis Keal...
    Read More
  18. 탄탈루스 롱보딩 골칫거리

    탄탈루스 지역 주민들에게 새로운 걱정거리가 생겼습니다. 바로 내리막길에서 스케이트보드를 타는 사람들 때문인데, 이는 위험할 뿐만 아니라 도로에서 스케이트보드를 타는 것은 불법입니다. 롱보딩(longboarding)으로 알려진 다운힐 스케이팅보딩(Down...
    Read More
  19. 시 소속 변호사도 연방 당국 조사 대상

    연방 당국의 공직 부패 수사가 호놀룰루시 검사장에 이어 이번에는 시 소속 변호사를 목표로 삼았습니다. 연방 당국의 공직 부패 수사가 시 정부로까지 확산되고 있는 양상입니다. 지난 2013년 커크 콜드웰(Kirk Caldwel) 호놀룰루 시장에 의해 임명된 시...
    Read More
  20. 경전철 계약 지연 분쟁 합의

    주 감사 결과 호놀룰루 고속운송공사 하트의 초기 계약들로 인해 공사가 지연되고 이로 인해 전체 비용 상승을 초래해 결국 공사비 증액으로 이어졌다는 뉴스 전해드렸는데요. 하트가 협력업체가 제기한 공사비 증액 분쟁을 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호놀...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62 63 64 65 66 67 68 69 70 71 ... 427 Next
/ 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