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waii News

Extra Form
뉴스 일자 2021-03-01

질병통제예방센터 CDC가 어제 존슨앤드존슨(J&J)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접종을 최종 승인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어떤 백신이든 빨리 구할 수 있는 것이면 고르지 말고 맞으라고 말했습니다.


CDC가 어제 자문기구인 예방접종자문위원회의 J&J 백신 접종 권고안에 서명했습니다. 이는 하루 전인 27일 식품의약국 FDA가 J&J 백신의 긴급사용을 승인한 데 이은 후속 조치입니다. CDC 자문위는 코로나 감염에 따른 입원과 사망으로부터 환자를 보호하는 데 있어 이 백신의 효과를 강력하게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미국은 제약회사 모더나, 화이자 백신에 이어 현장에서 접종 가능한 세 번째 백신을 확보한 나라가 됐습니다. 특히 J&J 백신은 2회 접종이 필요한 화이자, 모더나의 백신과 달리 1회 접종으로 끝나고 꼭 냉동 보관을 하지 않아도 돼 백신의 유통·저장상 제약이나 접종 예약·일정 관리에 투자해야 할 시간과 에너지를 덜어준다는 것이 장점입니다. 연방정부는 금주 중 390만 회 접종분을 병원과 약국 등에 보급할 방침입니다. 또 3월 말까지 2천만 회 접종분, 상반기 중으로 1억 회 접종분이 미국에 공급될 예정입니다. 존슨앤드존슨이 미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4만4천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3상 임상시험 결과 미국에서는 72%, 남아공에서는 64%의 예방효과를 각각 보였습니다. 화이자는 95%, 모더나 94.1% 보다는 낮은 수치지만, 이들 2개 사의 임상시험은 변이 바이러스가 퍼지기 전에 이뤄졌다는 점을 고려해야 합니다. J&J 백신의 중증 코로나에 대한 예방효과는 미국에서 86%, 남아공에서 82%를 각각 기록했고, 백신을 맞은 뒤 코로나로 숨진 사람은 1명도 없었습니다. 이런 가운데 앤서니 파우치 소장은 어떤 백신이든 빨리 구할 수 있는 것이면 고르지 말고 맞으라고 말했습니다. J&J 백신의 예방 효과가 이미 공급되고 있는 화이자, 모더나 백신에 비해 낮다는 점 때문에 자칫 기피 현상이 벌어질 수 있다는 전망이 제기되는 가운데 안전성 우려에 대한 불식에 나선 것입니다. 파우치 소장은 또한 미국 내 고등학생은 올해 가을, 초등학생이 이르면 올해 연말께 코로나 백신을 접종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도 내놨습니다. 다만 그는 식품의약국 FDA의 허가를 받은 3개의 백신을 어린이들에게 안전하게 접종하기 위해서는 더 많은 데이터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3월 1일 오후 12시30분 기준 존스홉킨스대학의 미국 내 코로나 집계현황에 따르면 누적 확진자는 2천865만2천953명이 되었으며, 누적 사망자는 51만4천253명으로 집계되고 있습니다. 원포인트 쓰리에이커의 코로나 집계사이트에서는 3월 1일 오후 1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2천912만1천360명으로 집계되고 있으며, 누적 사망자는 52만1천929명으로 집계되고 있습니다.


  1. 확진 20명, 사망2명 - 주내 코로나 누적확진 27,640명

    오늘 주내 코로나바이러스 일일 확진자는 20명으로 보고되었습니다. 안타깝게도 오늘도 2명이 보고되면서 주내 누적사망자는 441명입니다. 오늘 보고된 주내 일일 확진자 20명 중 마우이 주민이 11명, 오아후 8명, 카우아이 1명인 것으로 보고되었습니다....
    Read More
  2. 카우아이, 코로나 사전검사제 재가입 추진

    카우아이가 타주 관광객들의 방문이 쉽게 이뤄질 수 있도록 세이프 트래블스 프로그램 재가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이번 결정은 코로나 백신 접종이 빠르게 진행되면서 발병률이 감소세를 보이고 있는 것과 연관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데릭 카와카...
    Read More
  3. 학교 재개에 교육감과 교육계 마찰 지속

    크리스틴 키시모토 교육감의 계약 만료를 앞두고 비판 여론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키시모토 교육감에 대한 가장 큰 불만은 의사소통 부재입니다. 하와이 공립학교 교사노조와 학교 교장들은 크리스티나 키시모토 교육감이 물러나길 원하고 있습니다. 하와...
    Read More
  4. 재산세 인상 없는 시예산안 발표

    호놀룰루시가 내년도 예산안으로 29억 달러를 제안했습니다. 릭 블랑지아디 호놀룰루 시장은 시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일시 해고도, 재산세 인상도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릭 블랑지아디 호놀룰루 시장이 오는 7월 1일 시작되는 다음 회계연도 예산...
    Read More
  5. 코로나로 호텔업계 막대한 손실 이어져

    지난해 코로나 팬데믹으로 심각한 타격을 받은 업종 중 하나가 바로 호텔인데요. 올 들어서도 호텔업계는 불황의 늪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새해가 시작되었지만 호텔 업계는 여전히 코로나 여파에서 벗어나지 못한 채 주요 지표에서 ...
    Read More
  6. 코로나 다시 증가세…CDC "모든 노력 수포될수 있다" 경고

    미국 내에서 코로나 확진자와 사망자가 다시 증가세로 돌아서면서 그간 노력이 물거품이 될 수 있다고 보건 당국이 경고했습니다. 로셸 월렌스키 질병통제예방센터 CDC 국장이 "내 말을 잘 들어달라"면서 "변이 확산에 따라 현재와 같은 확진자 수준에서...
    Read More
  7. 주내 일일 확진 35명 - 주내 코로나 누적확진 27,623명

    오늘 주내 코로나바이러스 일일 확진자는 35명으로 보고되었습니다. 다행히 오늘도 사망자는 보고되지 않아 주내 누적사망자는 439명입니다. 오늘 보고된 주내 일일 확진자 35명 중 오아후 주민이 18명, 마우이 12명, 빅아일랜드3명, 타주에서 확진판정을...
    Read More
  8. 주정부, 백신 공급확대에 따른 계획 발표

    존슨앤드존슨의 코로나 백신 사용이 가능해지면서 백신 공급이 원활해질 전망입니다. 조시 그린 부지시는 백신 접종 확대와 여행 규정 완화 등에 관한 타임라인을 제시했습니다. 보건 당국은 이번 주에 6만7천회분 이상의 코로나 백신을 공급받게 될 것으...
    Read More
  9. 러브스 베이커리, 코로나로 영업 중단

    하와이 최대 규모의 제빵회사인 러브스 베이커리가 코로나 팬데믹을 견디지 못하고, 결국 이달 말 공장 문을 닫습니다. 하와이를 대표하는 로컬 회사들의 연쇄 도산 우려 또한 커지고 있습니다. 169년 전통의 주내 최대 규모의 제빵회사인 러브스 베이커...
    Read More
  10. 경찰 과잉단속 부르는 ‘단속할당제’ 논란

    호놀룰루 경찰국의 과속 단속 할당량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호놀룰룰 경찰국이 연방 정부의 과속 단속 보조금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경찰관들에게 시간당 4명의 운전자를 단속하라고 일종의 지침을 내렸다는 의혹입니다. 호놀룰루 경찰국의 교통담당 경...
    Read More
  11. 파우치, 백신 "모두 안전…고르지 말라"

    질병통제예방센터 CDC가 어제 존슨앤드존슨(J&J)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접종을 최종 승인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어떤 백신이든 빨리 구할 수 있는 것이면 고르지 말고 맞으라고 말했습...
    Read More
  12. 주내 일일 확진 29명 - 주내 코로나 누적확진 27,588명

    하와이 주 전역에 백신 접종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오늘 주내 코로나바이러스 일일 확진자는 29명으로 보고되었습니다. 오늘 사망자는 보고되지 않았지만 주말동안 2명이 추가되면서 주내 누적사망자는 439명이 되었습니다. 오늘 보고된 주내 일일 확진...
    Read More
  13. 주 교육국 이달 말 대면수업 재개 검토

    주 교육국이 공립 초등학교의 대면 수업을 이달 말에 재개하는 방안에 대해 검토하고 있습니다. 주 보건국도 학교 재개를 권고하고 있습니다. 크리스티나 키시모토(Christina Kishimoto) 교육감은 성명을 통해 오는 3월 22일 시작되는 이번 학기 4분기부...
    Read More
  14. 코코 크래터 정상 구조물 철거 놓고 의견분분

    오아후에서 가장 인기 있는 하이킹 코스 중 하나가 코코 크래터인데요. 코코 크래터 정상에 있는 구조물 철거를 놓고 시 당국과 시민단체가 서로 엇갈린 입장을 보이고 있습니다. 호놀룰루시가 코코 크래터 정상에 있는 일부 구조물을 안전성을 문제로 철...
    Read More
  15. 바이든, 부양안 하원 통과에 "상원도 신속 촉구"

    조 바이든 대통령이 지난 토요일 연설에서 상원이 1조9천억 달러 규모 경기부양안 통과에 신속히 나서라고 촉구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이 경기부양안이 연방하원을 통과하자 "법안이 이제 상원으로 갔고 나는 빠른 움직임이 있기를 바란다. 낭비할 시간...
    Read More
  16. CDC 국장 "코로나 환자 감소세 지체 우려"

    질병통제예방센터 CDC 국장은 오늘 미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의 감소 추세가 지체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CDC 국장은 미 전역에서 코로나바이러스와 싸우기 위한 규제가 지금처럼 유지돼야 한다고 촉구하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월렌...
    Read More
  17. 일일 확진 44명, 사망 2명 - 주내 코로나 누적확진 27,399명

    그런가하면 오늘 주내 코로나바이러스 일일 확진자는 45명으로 보고되었습니다. 또 안탑깝게도 2명의 사망자가 보고되면서 주내 누적사망자는 437명이 되었습니다. 오늘 보고된 주내 일일 확진자 44명 중 오아후 주민이 25명, 마우이 15명, 빅아일랜드1명...
    Read More
  18. J&J 백신, 코로나 상황의 게임 체인지로 기대

    1회 접종으로 코로나 예방이 가능한 존슨앤드존슨 백신이 일이주 안에 하와이에 도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보건당국은 존슨앤드존슨 백신으로 인해 백신 접종 속도가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존슨앤드존슨 백신은 코로나와의 전쟁에...
    Read More
  19.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놓고 업종간 희비 갈려

    오아후에서는 어제부터 제한이 다소 완화된 티어 쓰리 단계가 시행중인데요. 업종에 따라 희비가 엇갈리고 있는 분위기입니다. 티어 쓰리(Tier 3) 단계가 발효되면서 실내 체육시설은 정원의 25%였던 수용인원을 50%으로 늘려 운영할 수 있도록 허용되었...
    Read More
  20. 공립 고등학교 제한적 대면 졸업식 가능

    주내 공립학교들이 제한적이지만 가족들이 참석하는 대면 졸업식을 열 수 있게 됐습니다. 졸업생은 가족 중 두 명만 졸업식장에 데려 올 수 있습니다. 공립 고등학교들이 제한적이지만 대면(in-person) 졸업식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졸업식이 코로나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483 Next
/ 483